네이버 웹툰 “평범한 8반 웹툰" 엔딩과 “유나" 라는 케릭터에 관하여

평범한 8반은 네이버 웹툰에서 월요일마다 나온 시리즈다

평범한 8반 이라는 네이버 웹툰이 최근에 마무리 되었다. 나의 취미 생활 중 하나가 웹툰을 보는 것인데 이 웹툰은 제일 좋아하는 웹툰은 아니였지만 뒤로 가면서 좀 더 내용이 철학적으로 풀어가서 5장부터 더 관심이 가고 정독을 하게 된 웹툰이다. 반면에 대부분의 독자들은 후반부로 갈수록 전개가 마음에 안들었는지 악플이 주로 달리고 낮은 별점을 많이 주었다.

분명 영파카 라는 이 작가가 어느정도 전개를 쉬원하지 않게 이어가지 않은건 분명히 있었다. 웹툰이 끝났는데도 몇몇 캐릭터의 의문점과 뭔가 급마무리한듯한 느낌 그런건 좀 더 나아질수 없었나? 그런 질문은 들었다. 하지만 독자들이 원했던 유나의 해피엔딩 그리고 모든 커플들이 행복하게 잘 살았습니다 라는 식의 엔딩이 나지 않았던 점에서 불만족 스러움. 그건…

--

--

--

A cloud practitioner talking about technology, travels & career tips. But I will sometimes cover financial advises and some random stuffs.

Love podcasts or audiobooks? Learn on the go with our new app.

Get the Medium app

A button that says 'Download on the App Store',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iOS App store
A button that says 'Get it on, Google Play',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Google Play store
Bryant Jimin Son

Bryant Jimin Son

A cloud practitioner talking about technology, travels & career tips. But I will sometimes cover financial advises and some random stuffs.

More from Medium

3 ways to get across the GFW in China, not only VPN but fast

Must. Could. Should. Would. CAN

The world looks different for those who survived.

The European Badger

The European Badger

The Real Story Behind Big Tech Censorship